TEAM NAME

바닐라

#진정성 #유기동물 #미디어팀

작품소개

기획 의도

이번 영상은 실제 유기견의 견생역전을 보여드리고자 저희 팀이 안락사 직전 보호소에서 데리고 온 한 강아지의 시점에서 이야기를 풀어나갔습니다.과거와 현재를 비교하면서 바뀐 유기견의 처지를 보여드려 새로운 가족으로 유기견과 함께하면 기쁨을 나눌 수 있다는 것을 알리고자 하였습니다.

명대사

더 나은 내일을 위한 한 걸음,
사지 말고 입양하세요!

주요장면

문제 의식

저희는 유기동물 입양률을 높여 안락사 당하는 아이들이 없어지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.사람들이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삶을 꿈꾸며 입양처를 알아보실 때 유기동물 입양을 고려해보시는 것도 좋은 선택지라는 것을 알려드리고 싶었어요. 입양자의 선택이 유기견에게는 견생역전이 될 수 있잖아요. 서로에게 없어서는 안 될 존재가 된다면 그만큼 유대감도 더 깊어질 거예요.

촬영 개요

제작진

제작
이수용
감독
김규수
배우
이수용
편집자
김규수
디자인
김미송
소품 및 연출
장주영, 이규민

촬영 장소

01

(사)한국유기동물복지협회

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유기 동물 보호에 힘쓰는 단체입니다. 근사한 보호시설과 넓은 인조잔디 훈련장이 갖춰져 유기 동물 아이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보호받을 수 있는 곳입니다.

출연진

이수용
솔이
산타
니퍼

제작 비하인드

콘티, 초기 스케치

소품 준비

촬영 현장

팀 이야기

Q

팀이 가장 공들인 한 장면과 그 이유

A

엔딩에서 니퍼가 다가오는 장면입니다. 구조된지 얼마 되지 않은 니퍼는 왼쪽 뒷다리가 불편하지만 잘 뛰고 잘 걷습니다. 신체적인 어려움이 있는 아이도 사람과 잘 어울릴 수 있다는 것을 보여드리고 싶어 이 친구가 다가오는 장면을 밝은 느낌으로 촬영하고 싶었습니다.

Q

이번 영상을 통해 어떤 변화(IMPACT)를 만들어내고 싶나요?

A

커다란 변화는 한 번에 일어나기 어렵다고 생각합니다. 그래서 반려동물 입양 희망자들에게 유기견 입양이라는 하나의 선택지를 더 제시하는 방법이 입양 문화를 꾸준히 바꾸어나갈 수 있다고 믿습니다.

시간이 지나 유기견을 입양하는 분들이 더 많아지면 관련 유기동물 문제에 관심이 생겨나 보다 성숙한 반려문화가 조성될 것입니다.

Q

GS SHOP 소셜미디어를 통해서 성장한 부분이 있다면?

A

저희는 유기동물 관련 활동 경험은 있지만 영상 제작과 관련한 경험은 없습니다. 그래서 더욱 영상을 제작하는데 어려움이 있었습니다. 하지만 소셜미디어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영상을 제작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게 되었고 앞으로도 유기동물을 돕는 활동을 다양한 영상으로 소개하고자 합니다.

저희에게 지속적인 콘텐츠 창출 역량을 길러주신 GS SHOP 소셜미디어 프로젝트에 매우 감사드립니다!

Q

5기에게 한마디!

A

저희는 영상을 만들고.. 또 새로 만들고.. 그랬습니다…그 과정이 힘들기도, 즐겁기도 하였지만 행복한 기억으로 남을 것 같습니다. 영상을 잘 만들지 못하시더라도 해당 주제에 대한 진정성을 가지고 계시다면 도전해보시길 추천드립니다!